top of page
로고 블랙.png
이선희 포스터-01.jpg

2022년 7월 호랑가시나무 아트폴리곤 기획전

 

같이 늙어 가는 사이에

 

전시기간 : 2022.07.15(금) - 07.28(목)

​전시장소 : 호랑가시나무아트폴리곤

초대작가 : 이선희

제주 바다를 품은 전시회 개최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한여름의 중심에서 시원한 파도 소리가 들리는 듯한 예술 작품을 만나볼 수 있게 되었다. 제주에 거주하며 자신의 삶 그리고 풍경을 화폭에 담아내는 이선희 작가의 개인전 <같이 늙어 가는 사이에 展>이 양림동 호랑가시나무 아트폴리곤에서 7월 15일 개막하여 28일까지 진행된다.

같이 늙어 가는 사이에

2019년에 시작된 COVID-19로 인해 많은 이들의 삶에 변화가 생겼다. 작가 역시 같은 시기를 보냈다는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지만, 그녀의 선택은 다른 이들과 사뭇 다르다. 자신의 작품처럼 동화 같은 선택 - 뜬구름 잡는 이야기처럼 상상만 해왔던 여행지에서의 삶 - 을 한 것이다. 작가는 1년 전부터 제주로 이주해 작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도시에서보다 더 많이 걷고, 더 많이 하루를 기록하게 되었다는 이선희 작가는 다신 돌아오지 않을 오늘에 더 집중하는 삶을 살고 있다. 앙증맞은 고양이들이 물질을 하고, 서로를 꼭 안아주는 모습은 현재를 충실하게 살아가고 있는 모습이자 ‘나와 같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당신의 삶은 어떤가요?’라는 질문이기도 하다.

자연 속 전시회에서 휴식을

이번 전시에는 회화 18점을 포함해 목판화 3점, 영상 및 입체 조형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조형 작품은 바람이 불 때마다 아름다운 소리를 내고 있어 눈은 물론 귀까지 즐거워지는 전시이다.

 은은한 미소와 자애로운 눈으로 우리를 바라보는 고양이 앞에서 바쁘기만 했던 오늘 하루에 작은 휴식, 그리고 명상의 시간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

P20220715_161635788_E0B09BFC-2036-4FE7-8D09-40E95C4B1B8A.JPG

같이 늙어 가는 사이에

2022.07.15~07.28

P20220715_162546019_30091A54-33B4-4C53-A39A-584029262CE1.JPG
P20220715_162100477_EA340223-CD40-49D1-9D0E-E14D253B7443.JPG
P20220715_162029575_C802B9E4-6D5F-49C9-AF86-51D7A7DBEA29.JPG
P20220715_161901354_A2158609-7810-4880-8D60-CD8CE58EEE26.JPG
P20220715_161646847_814D4694-1B61-45F3-A2EC-76EEC3DD360E.JPG
P20220715_161616155_D8878664-DA36-4421-86D7-66258AD479C6.JPG
P20220715_161958372_466FB681-4073-41A4-BA0D-3ADE8C345EE1.JPG
P20220715_161337851_0FA967C8-5421-4985-83FB-145A54EBB976.JPG
P20220715_161554655_1D622B6E-643E-44DB-B5A2-7626813E4DA9.JPG
P20220715_162016875_9B6AD471-618B-41A5-A119-434054149C34.JPG
bottom of page